서울의 ‘좋은 빛’을 보여주세요

  - 서울시, 제2회 서울특별시 ‘좋은빛상’ 작품 공모
  - 조명학술, 조명기구제조, 조명설계, 시공 등 4개 분야 9명 선정
  - 조명기술․조명학술 발전에 기여한 공적 있는 개인 또는 단체 대상 
  - 2.12(화)~2.13(수), 시청 별관 1동 공공디자인과 방문 접수


□ 서울시는 시민들이 건강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고, 서울의 야경을 품격있게 형성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‘좋은빛상’을 공모한다고 밝혔다.

□ 2012년 제정 공포된 ‘인공조명에 의한 빛공해 방지법’이 금년 2월 시행 예정에 있어 서울시는 인공조명에 의한 빛공해를 예방하기 위해서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으며 그 일환으로 옥외조명시설을 대상으로 ‘제2회 좋은빛상’ 공모를 진행한다.

   ○ 서울시는 지난해 처음 좋은빛상을 도입하여 학술․제조․설계․시공 4개 분야 8개 입상작을 선정, 학술분야에 대상, 최우수상, 우수상 각 1점, 제조분야 우수상 1점, 조명설계분야 최우수상, 우수상 각 1점, 조명시공분야 최우수상, 우수상 각 1점 등을 시상한 바 있다.


<조명학술, 조명기구제조, 조명설계, 시공 총 4개 분야 9명 시상>

공모분야는 학술, 조명기구제조, 조명설계 및 시공 4개 분야이며, 대상 1명, 분야별 최우수상 4명, 우수상 4명 등 총 9명을 서울시 빛공해방지위원회에서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.


<조명기술․조명학술 발전에 기여한 공적 있는 개인 또는 단체 신청>

□ 좋은빛상 신청은 기관이나 단체의 추천을 받은 조명기술 또는 조명학술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있는 개인 또는 단체가 대상이다.  

○ 공모분야별 대상은

①학술분야 : 조명기술 또는 조명학술 발전, 빛공해 사진 공모전, 홍보, 세미나 개최에 기여한 공적이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있는 개인 또는 단체
②제조분야 : 기능적인 배광효율성을 높이도록 등기구를 제조하여 빛공해를 최소화한 기업체 및 연구자
③설계분야 : 조명설계시 시민의 건강과 환경을 배려하여 좋은빛환경을 형성한 조명설계회사 및 설계자
④시공분야 : 조명디자인 컨셉이 잘 표현되도록 시공하고 지속적인관리로 작품을 당초대로 유지되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관리에 기여한자 이다.

□ 작품(설계․시공분야)은 옥외 경관조명 및 공간조명이 설치된 건축물, 문화재, 교량, 분수, 기타 조형물 등 서울시 소재 시설물이어야 한다. 
※ 외부조명이란 도로조명, 산책로조명, 보안등, 공원조명 등 오픈스페이스 조명을 말함

접수는 2월12일(화)부터 10시부터 2월13일(수) 17시까지, 시청 별관 1동 공공디자인과에 방문 접수 하면 된다.

□ 선정된 개인이나 단체에는 상장, 상패 그리고 메달이 수여되며 대상,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서울특별시 빛공해방지위원회 위원 위촉시 우선권이 주어진다.

시상식은 3월 6일(화) 개최되고, 수상작은 지하철 1, 2호선 내 역사에 3월 7일(목)~3월 20일(수)까지 전시할 계획이다.

□ 서울시는 관련단체, 이해관계인, 조명 디자이너 등을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홍보해 빛공해 없는 서울만의 개성있는 야경을 조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.

□ 임경호 서울시 공공디자인과장은 “좋은빛상 시상을 통해 아름다운 빛, 서울다운 빛, 안전한 빛 등 서울의 야간경관 3대 목표 확산과 조명 기술발전, 에너지절약 조명기구 개발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서울컬처노미안

최근에 달린 댓글

Yesterday171
Today130
Total2,429,04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