종로 실버영화관 어르신의 문화아지트로 자리매김

 - 국내 최초, 민·관이 함께하는 ‘허리우드 실버영화관’ 누적 관객수 53만 명 돌파
    ․ ‘09년 개관이래 꾸준히 증가하여 작년 한해 약 20만 관객 동원 
 - 50만 관객 기념 28(월) 오후 4시 감사 대잔치 ‘놀이마당’ 개최
 - 市, “어르신들이 문화 소외계층으로 전락하지 않도록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할 것”

 

 
□ 서울시는 어르신에게 추억을 선물하는 종로 허리우드 실버영화관이 ‘12년 한 해 동안 약 20만 관객을 동원했다고 25일(금) 밝혔다.

□ 2009년에 개관한 실버영화관은 ‘어르신의, 어르신들에 의한, 어르신만을 위한 극장’이라는 콘셉트로 55세 이상 어르신에게  2,000원으로 추억의 영화를 제공해 큰 사랑을 받고 있다.

□ 지난 1년간 실버영화관은 ‘오즈의 마법사’를 시작으로 총 50편의 영화와 ‘그때 그 시절 쇼’ 3회를 상영해 19만 3천 338명의 관객을 동원해 4년간 누적관객 수 약 53만 5천명을 기록했다. 이는 단관극장으로서는 놀라운 수치이다.

  ○ 2009년 6만5천명이 찾은 실버영화관은 2010년 10만 명을 돌파한 이후 꾸준하게 증가해 2012년에는 20만 명에 달하는 관객이 방문했다. (표 참조)



□ 서울시의 지원과 SK케미칼, 유한킴벌리의 후원으로 운영되는 ‘허리우드 실버영화관’은 민·관이 함께하는 사회적기업 영화관으로서 국내 유일의 성공 모델로 평가 받고 있다.

□ 한편, 서울시는 50만 관객 돌파의 주역인 어르신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오는 1월 28일(월) 오후 4시 실버영화관에서 흥겨운 감사대잔치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.

  ○ 어르신들의 젊은 시절을 추억하고 향유하기 위한 마련된 이번 행사를 위해 박상규(조약돌), 박일남(갈대의 순정), 차도균(‘해변으로 가다’ 키보이스의 멤버), 옥희(나는 몰라요), 박일준 (오!진아), 윤승희(제비처럼), 민요가수 허수경, 4대 품바 서봉구 등이 출연한다.

□ 이번 감사대축제는 한국가수 재능나눔 기부클럽이 힘을 보탰으며 텔레비전 속 가요무대에서만 볼 수 있었던 스타들이 출동하여 추억을 향유하는 시간을 가지게 된다.

□ 김경호 서울시 복지건강실장은 “실버영화관은 단순한 극장에서 벗어나 어르신들의 문화공간으로 발전하고 있다”며, “어르신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지원해 어르신들과 시민에게 더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다.”고 말했다.

□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시 어르신복지과(2133-7408)허리우드 실버영화관 홈페이지
http://www.bravosilver.org 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서울컬처노미안

최근에 달린 댓글

Yesterday259
Today282
Total2,317,487

티스토리 툴바